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대구/경북]뇌연구원 조직개편… 뇌은행장에 박성혜 교수

입력 2015-01-14 03:00업데이트 2015-01-14 05:1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최근 신청사를 준공한 한국뇌연구원(대구 동구 첨단로)이 조직 개편과 보직 인사를 실시했다. 연구원은 본부 산하에 뇌신경망연구부와 뇌질환연구부를 설치했다. 기존 국가뇌조직은행 명칭을 한국뇌은행으로 바꿨다. 뇌은행장에는 박성혜 서울대 의대 병리학교실 교수(55·여)가 임명됐다. 보직 인사는 △연구본부장 오원종 △뇌신경망연구부장 이계주 △뇌질환연구부장 최영식 △공동장비운영팀장 하창만 △실험동물운영센터장 최영표 등이다. 서유헌 원장은 “안정적 연구를 위한 조직이 갖춰진 만큼 대구의 의료산업 발전과 국가적 연구개발을 이끄는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권효 기자 boria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