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필 ‘양악수술’ 뒤 확 달라진 모습 공개…“잘생겨졌다”

동아닷컴 입력 2010-07-05 10:29수정 2010-07-05 11:5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 임혁필 미니홈피 화면 캡처
개그맨 임혁필이 29일 자신의 미니홈피에 ‘양악수술’ 후 변화된 사진을 공개했다.

임혁필은 ‘양악수술 54일째’라는 제목의 사진을 올리며 “처음에 안갈 줄 알았던 시간이 흘러서 요즘은 할 것 다합니다. 밥도 먹고 입 벌려 크게 하품도 하고 말입니다. 흐흐 저도 이제 손가락 세 개가 들어갑니다”라며 수술 후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이어 임혁필은 “내일은 드디어 교정을 합니다. 교정까지 하면 정말 정돈된 얼굴이 되겠죠”라며 앞으로 달라질 자신의 모습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번에 임혁필이 진행한 수술은 ‘양악수술’로 부정교합인 치아들을 정교합 할 수 있도록 돕는 수술이다.

관련기사
‘부정교합’은 하나하나의 치아의 위치가 이상한 전이치(轉移齒), 치열이 고르지 못한 난항치(亂杭齒), 교합이 이상한 하악전돌증(下顎前突症) 등 다양한 형태가 있는데 이러할 경우 바른 발음이 어렵고 음식도 충분히 씹을 수 없어 위장질환이 생기는 등의 증세가 나타난다.

수술 전·후를 비교 해놓은 사진 [사진 출처= 임혁필 미니홈피]


임혁필은 그동안 부정교합으로 고생했던 자신의 경험담을 털어 놓기도 했다.

임혁필은 “나는 부정교합으로 인해 턱이 삐뚤어져 있고 (음식물이)잘 씹어지지 않았다. (음식물을)그냥 삼키다 보니 한동안 위장장애를 겪어 고생도 많이 했다”고 밝혔다.

이어 임혁필은 “많은 연예인들이 수술하는 것을 숨기는 판국에 이렇게 글을 쓰는 이유는 나 스스로가 공인으로서 숨길 게 아니라 나로 인해서 (많은 이들이)정보를 얻어 갔으면 하는 바람 이어서다”라며 수술을 공개한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임혁필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완전 훈남이 됐다. 눈,코,입까지 잘생겨 보이는 착시현상이…”, “정말 잘생겨졌다"라며 달라진 외모에 놀라워했다.

김영욱 동아닷컴 기자 hir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