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모델 제시카 고메즈, 정준호 연인 된다

스포츠동아 입력 2010-04-12 10:11수정 2010-04-12 10: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시카 고메즈. 스포츠동아DB
톱모델 제시카 고메즈가 정준호의 연인이 된다.

제작사 메가픽쳐스제이씨㈜는 12일 “제시카 고메즈가 영화 ‘조지와 봉식’(감독 문우성)의 출연계약서에 사인했다. 극 중 정준호의 동료이자 연인 역이다”고 밝혔다.

스크린에 데뷔하는 제시카 고메즈는 “최근 할리우드 배우들 사이에서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한국 영화에 출연하게 돼 기쁘다. 할리우드에서도 통할만한 매력적인 시나리오 때문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조지와 봉식’은 어릴 때 미국으로 건너가 LAPD(로스앤젤레스 경찰)가 된 조지(정준호)와 토종 시골 형사 봉식(신현준)의 좌충우돌 사건 해결을 그린 코믹버디무비다.

관련기사
이길상 기자 juna109@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