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덕룡의원 『파업사태 정치권이 해결해야』

입력 1997-01-14 16:52수정 2009-09-27 07: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한국당 金德龍의원은 14일 노동계의 파업사태와 관련, "정치권이 원만한 합의를 통해 제대로 풀지 못해 야기된 문제인만큼 정치권안으로 문제를끌어들여 해법을 찾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金의원은 이날 낮 시내 프레스센터에 위치한 자신의 사무실에서 기자들과 만나 "정치권이 사태의 책임을 서로에게 떠넘기며 공방을 벌이는 것은 아무 도움이 되지 않는 것"이라며 與野대화를 통한 해결을 강조했다. 그는 "정치권이 국가적으로 중요한 현 상황을 풀어가기 위한 진지한 다른 노력도 하지 않은 상태에서 與野영수회담으로 모든 것을 풀려고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