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준영 ‘성형 논란’? 과거사진 보니 ‘모태 미남’ 인증
더보기

정준영 ‘성형 논란’? 과거사진 보니 ‘모태 미남’ 인증

동아일보입력 2013-08-16 10:13수정 2013-08-16 10: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정준영 모태미남 인증/KBS2

가수 정준영이 어린시절 사진을 공개해 '성형 논란'을 일축했다.

정준영은 1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의 '꽃미남 특집'에 출연해 외모 검증을 위해 어린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정준영은 돌 사진부터 학창시절 사진까지 다양한 과거 사진을 보여주며 '모태 미남'이라는 사실을 강조했다.

정준영은 외국에서 찍은 사진이 많은데 대해 "어린시절을 인도네시아, 중국, 프랑스, 필리핀, 일본에서 자랐다"면서 "다양한 곳에서 자라며 촬영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이어 정준영은 데뷔 전 사진에 대해선 "지금보다 6kg 정도 쪘을 때다"라며 "'슈퍼스타K4'를 하면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서 (살이 빠졌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준영은 과거 성형외과 홍보모델로 활동했던 사실이 알려져 '성형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당시 정준영은 "과거 '얼짱시대' 출연 당시 시술을 협찬해준다고 해서 홍보모델을 했다"면서 "시술만 받았는데 전신 성형을 한 것처럼 알려져 불쾌했다"고 해명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정준영 '모태 미남' 인증", "정준영, 날 때부터 잘 생겼구나", "정준영, 성형한 것이 아니었네", "정준영 어린시절 모습 귀엽다", "정준영 외모에 자신감 가질 만하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정준영은 지난해 엠넷의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4'를 통해 가수로 데뷔했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