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류성걸·조해진·엄호성 전 의원 한국당 복당…“보수 통합 첫단계”
더보기

류성걸·조해진·엄호성 전 의원 한국당 복당…“보수 통합 첫단계”

뉴스1입력 2020-01-09 11:29수정 2020-01-09 11: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9/뉴스1 © News1

자유한국당은 9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류성걸·조해진 전 의원 등 24명의 재입당 안건을 의결했다.

한국당은 이날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지난 대통령선거와 지방선거를 치르면서 많은 인사들의 탈당이 있었고, 무소속 출마 등으로 입당이 보류된 인사들을 중앙당 및 시·도당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거쳐 입당을 허용했다”고 밝혔다.

재입당이 허용된 24명 중에는 류성걸·조해진·엄호성 전 의원, 박승호 전 포항시장, 안상수 전 창원시장 등 바른미래당 소속으로 출마했던 인사 및 바른미래당 소속 지역위원장을 역임했던 인사 등 입당을 희망한 인사들이 포함됐다.


박완수 한국당 사무총장은 “재입당 허용은 보수 전체의 통합을 위한 하나의 첫 단계로, 한국당 내 일부 반대가 있다고 해도 보수 전체의 통합을 위해 대승적 차원에서 재입당을 의결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