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놀토’ 김원희, 17년 지기 신동엽에 “개인적으로 연락 안해”
더보기

‘놀토’ 김원희, 17년 지기 신동엽에 “개인적으로 연락 안해”

뉴스1입력 2020-01-04 20:50수정 2020-01-04 20: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화면캡처=tvN ‘놀토’© 뉴스1

‘놀토’ 김원희가 신동엽과 오래된 친분에도 서로 개인적인 연락은 안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4일 오후 방송된 tvN ‘놀토-도레미마켓’(이하 ‘놀토’)에서는 MC겸 배우로 활약 중인 김원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붐은 게스트로 출연한 김원희에게 “신동엽과 17년 지기라더라. 서로 호칭은 뭐냐”고 물었다.


김원희는 “난 ‘동엽씨’라고 부른다. 일하고 그 뒤로는 뜸했고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는 아니어서 동엽씨라고 부른다”고 답했다. 이에 신동엽은 “절대 연락 안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선사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