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S&T그룹 최평규 회장 “도전정신, 창조로 승화시키자”
더보기

S&T그룹 최평규 회장 “도전정신, 창조로 승화시키자”

동아일보입력 2020-01-03 13:21수정 2020-01-03 13: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평규 S&T그룹 회장은 3일 신년사에서 “S&T의 위대한 도전정신을 새로운 기술개발을 위한 ‘창조적 도전’으로 승화시켜 100년의 기업역사를 반드시 실현하자”고 주문했다.

최 회장은 신년사에서 2020년이 혁명 수준의 강도 높은 변화의 시대가 될 것이라며 “창조하는 구성원, 혁신하는 기업은 드넓은 시장의 주인이 되고 과거에 얽매인 기업은 도태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이러한 경영환경 속에서도 창조와 혁신이 기업운명을 주도하고 세계경제를 좌우할 핵심 가치가 될 것이라고 진단하면서 “무(無)에서 유(有)를 창조한다는 ‘무중생유(無中生有)’의 각오로 새로운 생각, 창조적 기술개발에 전념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S&T가 지난 40년간 기술보국의 신념으로 실천해 온 ‘불굴의 도전정신’을 새로운 기술개발을 위한 ‘창조적 도전’으로 승화시켜 100년의 기업역사를 반드시 실현하자고 임직원들을 독려했다.


기계공업이 주력인 S&T그룹은 올해로 창업 41년을 맞는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