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JSA 중령이 靑에 ‘北주민 송환’ 문자 보고…국방부, 조사 착수
더보기

JSA 중령이 靑에 ‘北주민 송환’ 문자 보고…국방부, 조사 착수

뉴시스입력 2019-11-08 11:21수정 2019-11-08 11: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경두 국방부 장관, '사실관계 확인하라' 지시

공동경비구역(JSA) 대대장(중령)이 김유근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에게 북한주민 2명 송환 사실을 문자메시지로 보고해 논란이 된 가운데 국방부가 사실관계 조사에 착수했다.

국방부는 8일 “오늘 오전 군사안보지원사령부에 11월7일 북한주민 추방 관련 문자메시지를 보낸 A중령에 대해 경위 조사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국방부 관계자는 “군사안보지원사령부가 이제 조사를 시작할 것”이라며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다양한 경위를 조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조사를 지시했다. 정 장관은 전날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북송되니까 대대장이 (보고)한 것 같은데 그 상황은 추후에 확인하겠다”며 조사 방침을 밝힌 바 있다.

주요기사

앞서 전날 북한 주민 2명의 추방 사실은 같은 날 오전 김유근 청와대 1차장이 받은 문자 메시지가 언론에 포착되면서 처음 알려졌다. 공동경비구역 중령이 김 차장에게 보낸 문자메시지에는 ‘11월2일 삼척으로 내려온 북한 주민을 판문점을 통해 송환한다’는 내용이 담겨있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