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릉 유천동 한 아파트 건설현장서 40대 근로자 추락해 숨져
더보기

강릉 유천동 한 아파트 건설현장서 40대 근로자 추락해 숨져

뉴시스입력 2019-07-04 20:30수정 2019-07-04 20: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4일 오전 7시55분께 강원 강릉시 유천동 A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에서 근로자 B(48)씨가 2.5m 높이에서 추락했다.

사고 직후 B씨는 강릉소방서 구급대원들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강릉경찰서와 고용노동부 강릉지청은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법규 위반 여부를 조사 중이다.


【강릉=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