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경수 지사 “이희호 여사는 늘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셨다”
더보기

김경수 지사 “이희호 여사는 늘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셨다”

뉴시스입력 2019-06-12 14:05수정 2019-06-12 14: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경수 경남지사는 12일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소속 단체장들과 함께 창원시 의창구 만남의광장에 마련된 ‘고(故) 이희호 여사 추모 창원시민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

조문을 마친 후 김경수 경남지사는 “고인께서는 노무현 전 대통령과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이후 봉하마을 사람들의 든든한 언덕이셨다”면서 “민주주의와 여성인권을 위해 헌신하셨고, 항상 한반도에 평화가 깃들기를 염원하셨다”고 회고했다.

또 김 지사는 “이희호 여사께서 고 노무현 대통령 추도식에 앞서 봉하마을에 오셨을 적에 인사를 드렸던 기억이 나고 김대중 대통령 추도식에 가서도 인사를 드렸던 것으로 기억한다”며 “고인은 권양숙 여사를 비롯해 봉하마을 식구들을 잘 챙겨주셨다”고 덧붙였다.

일본 언론의 북한 조문단 파견 소식에 대해 김 지사는 “고 김대중 대통령과 이희호 여사는 한반도 평화를 늘 염원하셨다. 조문을 오기로 했다면 다행이다”며 “(이번 조문을 계기로) 남북관계가 잘 풀어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주요기사

이날 조문에는 김 지사를 비롯해 김지수 경남도의회 의장, 허성무 창원시장, 강석주 통영시장과 경남도당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민홍철 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 이찬호 창원시의회 의장 등은 조화와 조기를 보냈다.

한편 민주당 권민호(창원성산)·김기운(창원의창)·박남현(마산합포)·황기철(진해) 지역위원장은 상주역을 맡아 조문객을 맞았다.

【창원=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