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EXID 측 “5월 전속계약 만료… 재계약 논의할 것”
더보기

EXID 측 “5월 전속계약 만료… 재계약 논의할 것”

뉴스1입력 2019-01-17 10:19수정 2019-01-17 10: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엑스아이디(EXID) ⓒ News1

EXID가 2월 계약 종료설을 부인했다.

EXID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는 17일 공식 입장을 내고 “현재 EXID는 2019년 5월까지 전속계약이 되어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2월 일본 투어 스케줄이 예정돼 있고, 투어 이후 정규 앨범 발매를 준비 중”이라며 “EXID는 계약 만료 전 예정된 일정들을 소화할 계획이며 재계약에 관해서는 전 멤버가 1월 말 또는 2월 중 멤버 개인별로 적극적인 논의를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EXID가 2월에 계약이 종료된다는 설이 나왔으나, 실제 종료 시기는 5월로 밝혀졌다.

주요기사

한편 EXID는 지난 2012년 싱글 앨범 ‘HOLLA’로 데뷔했으며 ‘위아래’, ‘핫 핑크’, ‘I Love You’ 등의 히트곡을 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