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만해문학상에 김해자 시인
더보기

만해문학상에 김해자 시인

동아일보입력 2018-10-06 03:00수정 2018-10-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창비는 제33회 만해문학상 수상작으로 김해자 시인(57·사진)의 시집 ‘해자네 점집’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상금은 3000만 원. 시상식은 11월 22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