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임수미, 정려원에 지지 않는 미모로 ‘시선 집중’
더보기

임수미, 정려원에 지지 않는 미모로 ‘시선 집중’

박예슬 수습기자 입력 2015-10-28 16:03수정 2015-10-28 16: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임수미 정려원. 사진=임수미 인스타그램

임수미, 정려원에 지지 않는 미모로 ‘시선 집중’

현대예술 아티스트 임수미가 배우 정려원과 함께 온스타일 ‘살아보니 어때’에 출연해 주목을 받으면서 임수미와 정려원이 함께 찍은 사진도 눈길을 끌고 있다.

임수미는 지난 6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정려원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이 사진에서 임수미와 정려원은 길에 나란히 서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의 자연스러우면서도 개성 있는 옷차림과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주요기사

한편, 27일 방송된 온스타일 ‘살아보니 어때’ 7회에서 정려원과 임수미는 다툼을 벌였다.

이날 정려원과 임수미는 로드트립(장거리 자동차 여행)에 나섰고, 두 사람은 스위스에서 열리는 아트바젤에 참가하기로 했다.

하지만 정려원이 쓴 문구가 자신이 의도한 바와 다르자 임수미가 예민해졌다. 정려원이 임수미에게 “그래서 내가 어떻게 했으면 좋겠냐”고 묻자 임수미는 “왜 지금 성질을 내냐”고 말하며 촬영 중단을 요청했다.

정려원은 “나도 너무 힘들어. 너 맞춰주느라”라며 눈물을 보였다.

결국 이날 방송에서 임수미와 정려원은 서로를 이해하지 못했던 것에 대해 사과를 표했고 다시 다정한 사이로 돌아갔다.

임수미 정려원. 사진=임수미 인스타그램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