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소정 “오해 많았었는데 ICU입학 관련 이야기 하게 돼 후련”
더보기

김소정 “오해 많았었는데 ICU입학 관련 이야기 하게 돼 후련”

동아닷컴입력 2015-10-22 14:49수정 2015-10-22 14: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소정’

가수 김소정이 ‘라디오스타’ 출연 소감을 밝혔다.

22일 김소정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안녕하세요. 김소정입니다. 어제 ‘라디오스타’ 방송 이후에 많은 관심을 보여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저에게 이런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데뷔 후 처음으로 많은 관심을 받게 되어서 어리둥절하지만 참 행복합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김소정은 “데뷔 전부터 학교와 공부에 관한 이야기가 저의 모습보다 부각되다보니 오해도 많았었는데 ICU입학에 관한 이야기를 하게 되어서 후련합니다”라며 “그동안 인터뷰와 방송에서도 몇 번 이야기를 했었는데 모두 편집되어서 많이 아쉬웠거든요”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또한 김소정은 성형설에 대해 “저 오디션프로그램 이후로 성형하지 않았어요. 그 때 교정기를 뺐다 꼈다 하고 있었던 때라 지금과 사뭇..이 아니라 많이 다르죠? 젖살도 빠지고 얼굴이 많이 변한 것 같아요”라며 “그 때의 얼굴을 그리워하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은데 지금 모습도 예뻐해 주세요. 자꾸 보시다보면 정감가실 거예요”라고 해명했다.

이어 “앞으로는 이런 가십거리가 아닌 음악으로 저의 모습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사실 댓글이나 기사를 다 보는 편은 아닌데 이번에는 다 보고 있어요”라며 “응원의 글들 그리고 적나라한 비판들 모두 겸허히 받아드려서 더욱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소정은 “제가 냈던 앨범들도 한번 씩 들어봐 주세요. 최근에 활동했던 ‘댄스뮤직’ 뿐만 아니라 제가 직접 만든 곡들을 비롯해서 좋은 노래들이 많이 있으니 들어봐 주시고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 더 잘 부탁드립니다”라고 마무리 지었다.

한편 지난 2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김소정은 “ICU에서 2년 동안 학교를 다녔는데 학교가 K대와 통합됐다”며 카이스트 학력을 갖게 된 과정을 설명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