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마윈 회장이 그린 유화 64억원에 낙찰
더보기

마윈 회장이 그린 유화 64억원에 낙찰

동아일보입력 2015-10-06 03:00수정 2015-10-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그룹 마윈 회장(오른쪽)과 중국 현대미술 작가 쩡판즈(曾梵志)가 함께 그린 유화 ‘도화원’이 소더비 홍콩 경매에서 4220만 홍콩달러(약 64억 원)에 낙찰됐다. 도화원은 우주에서 바라본 지구의 모습을 담고 있다. 마 회장과 쩡 작가가 작품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소더비 홈페이지 캡처
주요기사
#마윈#유화#낙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