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복면가왕’ 메뚜기, 정체는 이재은… 역대 최저 득표
더보기

‘복면가왕’ 메뚜기, 정체는 이재은… 역대 최저 득표

동아닷컴입력 2015-10-05 13:59수정 2015-10-05 14: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복면가왕’ 메뚜기도 한철이 이재은으로 밝혀졌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는 13대 가왕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에 도전하는 새로운 8명의 복면스타의 대결이 그려졌다.

이날 네 번째 무대는 ‘무적의 우리 친구 태권브이’와 ‘메뚜기도 한철’의 대결로 이뤄졌다. 이들은 가수 김동률과 이소은의 듀엣곡 ‘기적’을 선보였다.


그 결과, 태권브이는 역대 최다 득표인 94표를 받아 5표에 그친 메뚜기를 꺾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패배한 메뚜기는 가수 장윤정의 ‘꽃’을 열창하며 가면을 벗었고 그 정체는 이재은으로 밝혀졌다.

관련기사

이재은은 “어렸을 때부터 오랜 시간 연기를 해와서 얼마나 길었겠나. 그래서 놓고 싶었다”며 “하지만 아직 무대라는 곳에 갈증이 있더라. 그래서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all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