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한별의 연인 정은우, 파파라치 사진에 악플 ‘뜨려고 발악을 하는구나’
더보기

박한별의 연인 정은우, 파파라치 사진에 악플 ‘뜨려고 발악을 하는구나’

동아닷컴입력 2015-01-21 09:44수정 2015-01-21 11: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은우. 사진제공 =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화면 캡처

박한별의 연인 정은우, 파파라치 사진에 악플 ‘뜨려고 발악을 하는구나’

배우 정은우가 박한별과 공개 연애 이후 늘어난 ‘악플’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20일 방송한 tvN ‘현장토크쇼 택시’ 는 ‘복 받은 남자들’ 특집 1편으로 소이현과 결혼 4개월 차인 인교진과 박한별과 공개연애 중인 정은우가 출연했다.


이 날 방송에서 정은우는 “최악의 악플은 파파라치에서 내가 비니를 썼는데 어떤 분이 ‘뜨려고 발악을 하는구나’ 라고 했다”며 “난 꼭 마스크를 써야 하나 생각했다. 내가 그 분(박한별)의 남자이기에 부러워 그런가보다 한다. 악플에 크게 신경 쓰는 편은 아니다”라고 털어놨다.

주요기사

정은우는 또 박한별과 공개 연애 중인 것에 대해서는 “미래를 모르는데 파파라치를 통해 열애사실이 알려져 더 조심스럽다. 연기자로서 객관적인 평가보다 박한별의 사적인 부분에 포커스가 맞춰질까 걱정된다. 여자 입장에서 상처가 되진 않을까 걱정된다”고 말했다.

한편 정은우는 SBS 주말드라마 ‘내 마음 반짝반짝’에서 구관모 역으로 출연 중이다.

정은우 박한별. 사진제공 =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화면 캡처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