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Outdoor]일교차 큰 요즘 날씨, 블랙야크 하나로 걱정 끝!
더보기

[Outdoor]일교차 큰 요즘 날씨, 블랙야크 하나로 걱정 끝!

권기범기자 입력 2014-10-22 03:00수정 2014-10-2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4년 가을겨울 아웃도어 연출법

해마다 가을은 짧아지고, 날씨는 더 빨리 추워진다. 여기에다 일교차도 점점 커지고 있다. 요즘엔 집을 나서는 아침에는 경량 다운을 걸쳐야 할 정도로 춥다가도, 한낮이 되면 얇은 기능성 셔츠 하나만 걸쳐도 될 정도로 따뜻해지는 날이 많다.

보통 5월과 10월은 아웃도어 활동을 하기 좋은 시기로 꼽힌다. 하지만 요즘처럼 일교차가 심할 때는 누구나 고민에 빠지게 된다. 무엇을 입고 나갈지, 보조용으로는 어떤 옷을 챙길지까지…. 여기에 소나기, 강풍 등 부가적인 요소까지 생각한다면 골치가 아플 정도다. 뿐만 아니라 단풍놀이 등 가벼운 야외 활동이나 출퇴근을 할 때까지 생각한다면, 상항에 맞는 제품을 잘 선택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블랙야크 마케팅본부의 남윤주 팀장은 “지금처럼 날씨 변수가 많은 시기에는 기능성을 바탕으로 한 옷을 고르되, 다양한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는 가을이라는 시기에 맞춘 다양한 연출법도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블랙야크는 고객들이 장소·시기에 맞는 센스를 발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군을 선보이고 있다. 기능성을 극대화해 전문성을 강조한 익스트림 피크(EXTREME PEAK), 트레킹에 적합한 백컨트리(BACK COUNTRY), 가벼운 아웃도어 활동과 스포츠 활동에 어울리는 이얼티밋(E-ULTIMATE), 캐주얼한 유컴포트(U-COMPORT) 라인이 그것이다. 여기에 디자인을 강조한 블랙 프레스티지(BP) 라인과 젊은층을 겨냥한 네오슈트(NEO SUIT) 라인도 있다.

주요기사

이 제품들을 중심으로 상황에 따른 연출법을 키워드별로 소개한다.

(왼쪽부터)B1XM1 재킷, B3XM5 티셔츠, 레가토팬츠
안전: 단풍놀이 위한 가을 산행

일교차가 심한 가을 산행을 할 때는 주로 온도차에 의한 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이때 어울리는 것은 익스트림 피크 라인의 제품들. 날씨로부터 몸을 최적의 상태로 유지해주는 기능성을 갖춘 제품군이다. 대표적인 제품은 고어텍스의 ‘3L PRO’ 소재를 적용한 B1XM1 재킷. 방수와 투습, 체온 유지 측면에서 고르게 뛰어난 기능을 가지고 있다. 82만 원.

B3XM5 티셔츠는 체온 유지에 중요한 속건성 기능을 갖춘 폴라텍 파워드라이 소재가 적용된 제품이다. 블랙야크는 신축성이 부족한 이 소재를 보완하기 위해 옷 곳곳에 스트레치 소재를 함께 사용했다. 16만8000원.

트레킹을 즐기려는 사람들에게는 백컨트리 라인이 적합하다. 간단명료한 스타일링을 즐기는 사람에게는 페로재킷이 잘 어울릴 것으로 보인다. 고어의 팩라이트(PACLITE) 소재가 쓰여 매우 가벼우면서도 중요한 기능성을 모두 갖추고 있다. 45만 원. 방풍 능력이 좋은 레가토팬츠도 좋다. 21만8000원.

미끄러지지 않으려면, 등산화도 잘 선택해야 한다. 블랙야크는 독자적으로 개발한 ‘4존 미드솔(중창)’을 적용한 4존(4ZONE) 등산화를 선보이고 있다. 접지력이 뛰어나 ‘한국형 지형’에 적합한 것으로 알려진 부틸고무가 사용됐다. 대표 제품은 팔라딘 GTX(24만 원), 무겐(32만 원).

캐주얼: 찬 바람은 막고 맵시는 살리고


도심에서 야외 활동을 하거나, 야외 활동이 많아 ‘비즈니스 캐주얼’을 즐겨 입어야 한다면 찬 바람을 잘 막아주는 동시에 편안한 착용감을 갖춘 제품이 좋다. 블랙야크가 추천하는 제품군은 유컴포트 라인이다.

대표 제품인 U프로재킷은 환절기 캠핑에 적합한 방염 기능을 갖춘 내피 분리형 재킷이다. 내피인 베스트를 분리하면 따로 입을 수도 있어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38만 원.

U케인재킷은 블랙야크가 비즈니스 캐주얼용으로 추천하는 제품이다. 가슴부터 어깨까지는 심플하면서도 강렬해 보이는 단색 소재, 허리 부근에는 활동적으로 보이는 체크 무늬가 적용됐다. 충전재로는 야크 패딩이 쓰여 보온 기능도 갖췄다. 블랙야크 관계자는 “비즈니스용뿐만 아니라 일상 용도로도 입을 수 있는 초겨울용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28만8000원.

시크(Chic): ‘도시 남자’의 매력 내뿜으려면

비즈니스 캐주얼보다 더 포멀한 복장을 원하는 남성에게는 블랙야크의 프리미엄 라인인 BP(블랙 프레스티지·Black Prestige)가 적당하다. 이 라인은 아웃도어만의 기능성을 그대로 갖추고 있으면서도 디자인을 강화한 제품들로 구성돼 있다. 디자인은 최대한 심플한 방향으로 채택됐다. 정장 등에 잘 어울리도록 만들었다는 것이 블랙야크의 설명이다.

남성용 환절기 방풍 재킷인 P2XM1 재킷은 단색(검정 카키 2종류)으로 구성된 제품이다. 앞쪽의 포켓과 소매 부분에 광택이 나는 소재를 덧대 ‘디테일한 맛’을 살렸다. 목 부분에는 후드를 내장해 가벼운 비가 올 때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39만5000원.

P2XM2 재킷은 슈트와 함께 입기에 적당한 제품 중 하나다. 나일론과 폴리에스터가 혼방된 소재가 주로 사용돼 유명 패딩 브랜드들이 전해주는 부드러운 느낌을 전해준다. 충전재로는 야크 패딩이 사용됐다. 옆구리 부근의 포켓을 통해 아웃도어의 감성을 동시에 느낄 수도 있다. 33만 원.

권기범 기자 kak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