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800년대 최초 셀카, “얼짱 각도 느낌 살려서…”
더보기

1800년대 최초 셀카, “얼짱 각도 느낌 살려서…”

동아닷컴입력 2013-12-10 10:26수정 2013-12-10 10: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800년대 최초 셀카.

최근 한 온라인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라온 ‘1800년대 최초 셀카’라는 제목의 사진 한 장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남성이 시크한 분위기 속에서 카메라 렌즈를 정면으로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 사진의 주인공은 네덜란드 출신 미국 사진작가 로버트 고넬료(Robert Cornelius)로, 1839년 10월 미국 필라델피아에 위치한 그의 집 뒷마당에서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진이 최초의 셀카로 평가를 받는 이유는 고넬료의 포즈 때문이다. 초창기 사진 모델들이 뻣뻣하고 경직된 자세만 유지한데 반해 그는 자연스러운 표정으로 렌즈를 응시하면서 헤어스타일과 옷차림으로 멋을 내 최근 셀카 촬영법과 비슷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주요기사

1800년대 최초 셀카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1800년대 최초 셀카, 각도가 살아있다”, “1800년대 최초 셀카, 손짓도 멋있네”, “1800년대 최초 셀카, 자기가 잘생긴 걸 아는 것 같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1800년대 최초 셀카)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