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추사랑 “엄마 아빠보다 미키마우스 좋아”…추성훈-야노시호 멘붕
더보기

추사랑 “엄마 아빠보다 미키마우스 좋아”…추성훈-야노시호 멘붕

동아일보입력 2013-12-09 11:08수정 2013-12-09 11: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추사랑 미키마우스 사랑/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 딸 추사랑의 미키마우스 사랑이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추성훈과 추사랑 부녀가 출장 갔다 돌아온 아내 야노시호를 마중 나간 모습이 그려졌다.

함께 집으로 돌아가는 택시 안에서 추사랑은 미키마우스 동영상에 푹 빠졌다. 이에 엄마 야노시호는 "엄마랑 미키 중에 누가 더 좋아"라고 물었고 추사랑은 고민도 하지 않고 바로 미키마우스를 택했다.


딸의 대답에 충격을 받은 야노시호는 다시 한 번 물었지만 추사랑의 대답은 이번에도 미키마우스였다.

관련기사

이에 옆에 있던 추성훈도 "아빠랑 미키 중에 누가 더 좋아"라고 질문했지만, 추사랑의 선택은 역시 미키마우스였다.

추성훈은 "엄마랑 아빠 중에 누가 더 좋아"라고 질문을 살짝 바꿨지만, 추사랑은 또 다시 미키마우스를 선택해 추성훈과 야노시호를 충격에 빠뜨렸다.

추사랑 미키마우스 사랑을 접한 누리꾼들은 "추사랑 미키마우스 사랑, 추성훈이랑 야노시호 섭섭하겠다" "추사랑 미키마우스 사랑, 어릴 때는 원래 그렇지요" "추사랑 미키마우스 사랑, 야노시호 정말 충격받은 듯" "추사랑 미키마우스 사랑, 추성훈-야노시호 미키마우스에게 밀렸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