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정훈 외모 굴욕 “네가 장동건처럼 생긴것도 아니고…”
더보기

연정훈 외모 굴욕 “네가 장동건처럼 생긴것도 아니고…”

동아일보입력 2013-08-04 16:36수정 2013-08-04 16: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가인의 남편 연정훈이 연기자를 희망하는 자신을 반대하는 아버지가 반대 근거 중 하나로 장동건 보다 못한 외모를 들었다고 밝혔다.

연정훈은 4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무명시절 오디션에서 숱하게 떨어졌다면서 아버지 연규진이 연기자가 되는 것을 굉장히 반대했다는 사실을 털어놨다.

연정훈은 "부모님이 연기하는 것을 굉장히 반대했다. 특히 아버지가 심하게 반대했다"며 "열심히 한다고 되는 일도 아니고 운도 따라야 한다"고 자신을 설득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아버지 고향 친구분 아들이 장동건 이었다"며 "그래서 아버지가 '네가 장동건처럼 잘 생기길 했느냐'며 비교를 했었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