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선아 “2년 전 결혼할 남자 있었다”
더보기

김선아 “2년 전 결혼할 남자 있었다”

입력 2009-07-18 16:37수정 2009-09-21 23: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배우 김선아가 2년 전 결혼할 상대가 있었음을 고백했다.

김선아는 18일 밤 방송하는 KBS2 ‘연예가 중계-게릴라 데이트’에 출연해 “절친 김원희의 결혼식 부케를 받을 때, 결혼하려는 남자가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김정은과 짜고 못이기는 척 부케를 받았지만, 그 당시 사귀는 사람이 있었고, 결혼 가능성도 있었다”면서 “여자로서 한 번은 웨딩드레스를 입어봐야 할 것 같다. 결혼은 언젠가 꼭 할 것”이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더불어 평소 친한 김정은, 채림과 함께 3대 3 미팅을 하기로 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최근 SBS 드라마 ‘시티홀’을 끝낸 김선아는 “한 작품이 끝나면 공허한 마음이 너무 크다”며 “최고의 위치에 올라갔을 때 진심이 통하지 않고 허수아비 같다는 생각에 한 때 배우를 그만두려고 했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동아닷컴]

[화보] 김선아·차승원 주연 SBS 드라마 ‘시티홀’ 스틸컷
[화보] ‘변신’ 김선아, 매혹적인 여성미 뽐내
[관련기사]김선아 웨딩드레스 ‘첫경험’
[관련기사]김선아 vs 김아중 ‘수영복 몸매 맞대결’
[관련기사]돌아온 ‘삼순이’ 김선아 “살 좀 뺐더니 배신감 느낀다네, 허 참”
[관련기사]김선아 ‘춤의 달인’ 되다… 비 연습실서 댄스 삼매경 ‘푹’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