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삼시세끼’ 염정아·윤세아, 벌레에 무덤덤…“이제 귀여워”
더보기

‘삼시세끼’ 염정아·윤세아, 벌레에 무덤덤…“이제 귀여워”

뉴스1입력 2019-09-20 22:46수정 2019-09-20 22: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tvN ‘삼시세끼 산촌 편’ © 뉴스1

‘삼시세끼 산촌 편’ 염정아와 윤세아가 벌레에 아무렇지 않아 했다.

20일 오후에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 편’(연출 나영석, 양슬기)에서는 남주혁과 함께한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의 산촌생활이 그려졌다.

염정아는 수확한 옥수수를 삶기 위해 손질에 나섰다. 제작진은 “벌레 나온데요. 조심하세요”라며 옥수수 껍질을 까는 염정아에 경고했다. 염정아는 “벌레 뭐, 어제 잡은 게 얼만데”라며 아무렇지 않아 했다.

이어 옥수수를 삶기 위해 불을 피우고 있던 윤세아는 “귀여워 이제, 그렇지?”라며 벌레에 의연한 모습을 보이며 웃었다.

주요기사

한편, tvN ‘삼시세끼 산촌 편’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