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부 “연내 공공기관 55조 투자로 내수 진작”
더보기

정부 “연내 공공기관 55조 투자로 내수 진작”

세종=송충현 기자 입력 2019-09-05 03:00수정 2019-09-0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부는 4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린 경제활력대책회의에서 발표한 ‘하반기 경제활력 보강 추가 대책’을 통해 내년도 공공기관 투자계획 중 1조 원을 올해 하반기에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내수와 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공공기관 투자 계획 54조 원에 내년 계획분 1조 원을 더해 총 55조 원의 공공기관 투자를 진행하는 것이다. 아울러 고용보험기금 등 14개 기금의 운용계획을 변경해 1조6000억 원을 구직급여와 생활안정자금대여 등으로 쓰기로 했다. 이 외에도 현대차 신사옥 등 정부가 발표한 기업투자 프로젝트가 올해부터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탄력근로제 등 기업이 어려움을 겪는 규제에 대해선 보완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세종=송충현 기자 balgun@donga.com
주요기사
#문재인 정부#공공기관#투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