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슈돌’ 기성용, 둘째 권하는 김영권에 “형수한테 얘기해라”
더보기

‘슈돌’ 기성용, 둘째 권하는 김영권에 “형수한테 얘기해라”

뉴스1입력 2020-03-22 22:17수정 2020-03-22 22: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BS 2TV ‘슈돌’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김영권이 기성용에게 육아 고충을 토로하면서도 둘째를 낳으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2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는 ‘우리들만의 육아리그’라는 주제로 그려졌다.

이날 김영권은 리리 남매를 재운 후 거실로 나와 누군가와 영상통화를 시작했고 주인공은 기성용 선수였다.


기성용은 ‘슈돌’ 녹화 중이라는 김영권의 말에 “얼마나 더 유명해지려고 하냐”라며 웃었다. 그러면서 “리리 남매 너무 예쁘다. 제수씨한테 고마워해라”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요기사

김영권은 “진짜 한 명일 때가 쉬웠다”라며 육아 고충을 토로하며 “형도 둘째 준비해야죠”라고 말했다. 이에 기성용은 “나한테 얘기하지 말고 형수(한혜진)한테 얘기해라”며 웃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