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리온, 7년 만에 ‘배배’ 재출시… “소비자 요청에 결정”
더보기

오리온, 7년 만에 ‘배배’ 재출시… “소비자 요청에 결정”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19-10-22 10:15수정 2019-10-22 10: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오리온은 22일 소비자 재출시 요구에 따라 과자 배배를 7년 만에 다시 내놨다.

배배는 1995년 처음 출시돼 부드러운 식감을 앞세워 마니아층을 형성했다. 그러나 2012년 상품군 재정비 차원에서 생산 중단됐다.

회사 측은 “그동안 공식 홈페이지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400여 건이 넘는 재출시 요청이 있었다”며 “이를 감안해 7년 만에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상품 특징을 표현하기 위해 이름을 ‘배배’로 변경했다”고 덧붙였다. 배배는 ‘감칠맛 나게 달콤하다’라는 뜻의 함경도 방언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특유의 맛과 식감으로 부드러운 식감을 선호하는 소비자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