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태권도장 통학 차량에 7세 여아 손가락 절단…경찰 수사
더보기

태권도장 통학 차량에 7세 여아 손가락 절단…경찰 수사

뉴스1입력 2019-12-12 14:01수정 2019-12-12 14: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충북 청주의 한 태권도 학원 통학 차량에서 7세 여아의 손가락이 절단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2일 청주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청주의 한 태권도 학원 통학차량에서 초등학생 A양(7)의 검지 손가락이 절단됐다.

사고는 A양이 의자 사이로 떨어진 휴대전화를 줍는 과정에서 접이식 의자가 접히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세번에 걸쳐 접합 수술을 받았지만 제대로 접합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학부모의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청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