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보이스 코리아’ 우혜미, 숨진 채 발견…“전날 부터 연락 두절”
더보기

‘보이스 코리아’ 우혜미, 숨진 채 발견…“전날 부터 연락 두절”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09-22 15:22수정 2019-09-22 15: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오디션 프로그램 ‘보이스 코리아’ 출신 가수 우혜미(31)가 사망했다.

서울 마포경찰서에 따르면 우혜미는 21일 마포구 망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정확한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우혜미는 전날부터 지인들과 연락이 닿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2012년 엠넷 ‘보이스 코리아 1’을 통해 얼굴을 알린 우혜미는 2015년 싱글 ‘못난이 인형’을 내며 정식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올해도 싱글 ‘꽃도 썩는다’와 미니앨범 ‘s.s.t’를 발매하며 가수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으나, 갑작스레 사망 소식이 전해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어제 새 싱글 뮤직비디오 관계자 미팅에 나오지 않았는데, 연락을 해도 닿지 않았다"고 말했다.

빈소는 서울 강동 성심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3일 오전 11시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