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SBS 방송연예대상’ 이국주 수상 소감 화제… “김준호 배신하지 않는다”

입력 2014-12-31 14:20업데이트 2014-12-31 15:3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SBS 방송연예대상 이국주’
'SBS 방송연예대상 이국주'

개그우먼 이국주가 'SBS 방송연예대상' 예능 뉴스타상을 수상한 가운데 수상소감에서 개그맨 김준호를 언급했다.

지난 3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는 '2014 SBS 연예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이국주는 개그맨 조세호, 김일중 아나운서와 함께 예능 뉴스타상을 수상했다.

이국주는 "저의 고향은 아니지만 올해 정말 SBS한테 받은 것이 정말 많습니다"라며 "9년 활동하면서 강호동 선배님을 방송국에서 본 적이 단 한 번도 없었는데, 저에게 까불까불할 기회를 주신 것 감사드리고, 이국주를 고정으로 넣어주신 '룸메이트' 제작진 분들 감사드립니다"라고 눈물을 흘리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9년 전 개그맨이 되기 전 연습생 때 개그맨 선배들에게 '국주는 잘 될 겁니다'라고 해준 변기수 오빠가 아니었으면 다른 길을 가고 있었을 것이다"며 "감사하다. 그 은혜 잊지 않겠다"며 선배 개그맨 변기수에게도 감사를 표했다.

특히 이국주는 공동대표의 횡령 사건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속사 대표 김준호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국주는 "다른 분들도 아시겠지만 가장 힘드신 분은 김준호 선배님이 아닐까 생각한다"라며 "저 배신하지 않고 코코엔터테인먼트에서 기다리고 있다. 코코엔터 사랑한다"라고 이야기해 환호를 받았다.

한편 이국주는 2006년 MBC 1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올해 SBS '룸메이트'에서 활약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