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길건 공식입장 발표, 소울샵 엔터 법적 대응 하나?

입력 2014-12-03 10:54업데이트 2014-12-03 11:1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길건 공식입장 (출처= 스포츠동아DB)
‘길건 공식입장’

가수 길건(35)이 보도자료를 통해 소속사 소울샵 엔터테인먼트(이하 ‘소울샵’)과 갈등에 대해 공식입장을 전달했다.

길건은 2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랜만에 이러한 소식을 전해드려 안타깝다. 소속사가 먼저 보낸 내용증명에 대한 답변을 발송한 상태”라면서 “그동안 소울샵으로 인해 힘들고 억울했던 부분이 적지 않았다. 법과 양심 앞에 진실된 내용을 말씀드릴 것을 약속드린다”고 공식입장을 공개했다.

이어 “소울샵의 행보에 따라 향후 세부적인 내용 알리겠다. 힘들고 억울한 시간이 지나면 여러분 앞에 다시 예전의 밝고 씩씩한 길건의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정말 고맙습니다”라고 피력했다.

앞서 길건은 “소울샵에 소속된 1년 4개월 동안 음반을 내주지 않았고 스케줄도 없었다. 길건이 전속 계약 해지를 원하는 것을 안 소속사가 먼저 계약금의 2배 등을 지급하고 나가라는 내용증명을 보내왔다”고 전했다.

한편 소울샵은 지난달 25일 소속 가수 메건리가 전속계약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하며, 소울샵의 대표이사이자 가수 김태우의 아내인 김애리 이사에게 모욕적인 언어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해 파문이 발생했다.

김애리 소울샵 대표이사는 1일 한 매체를 통해 “명예훼손일 뿐만 아니라 앞으로 모든 일은 내가 아닌 변호사가 나서 처리할 예정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