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비상 걸린 두산, 이용찬 햄스트링 부상으로 엔트리 제외
더보기

비상 걸린 두산, 이용찬 햄스트링 부상으로 엔트리 제외

강산 기자 입력 2019-04-15 18:37수정 2019-04-15 18:4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두산 이용찬. 스포츠동아DB

두산 베어스 선발투수 이용찬(30)이 햄스트링을 부상해 당분간 공백을 피할 수 없게 됐다.

두산 구단관계자는 15일 “이용찬이 햄스트링 부상으로 오늘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고 밝혔다. 순조롭게 돌아가던 두산 선발로테이션에 공백이 발생한 것이다.

이용찬은 전날(14일) 잠실 LG 트윈스전에 앞서 훈련을 마친 뒤 다리 부위에 통증을 호소했다. 결국 트레이너의 부축을 받아 덕아웃으로 향했고, 검진 결과 우측 햄스트링 미세 손상 소견을 받았다. 두산 관계자는 “회복 상태를 지켜보며 복귀 시기를 판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두산 입장에서 이용찬의 공백은 대형 악재다. 이용찬은 2018시즌 25경기에서 15승(3패)을 따내며 KBO리그 정상급 선발투수로 자리매김했고, 올 시즌 4경기에서도 1승2패, 평균자책점 3.52(23이닝 9자책점)를 기록했다. 승수 쌓기에는 어려움을 겪었지만, 세 차례 퀄리티스타트(QS·선발투수 6이닝 3자책점 이하)를 기록했고, 29개의 삼진을 솎아내며 이 부문 2위(국내투수 1위)에 올라 있다.

한편 두산은 이용찬과 더불어 주장 오재원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두산 관계자는 “타격 컨디션 저하”라고 이유를 밝혔다.

관련기사

강산 기자 posterbo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