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당, 文대통령에 ‘민부론’·‘민평론’ 보내…靑 “합리적 정책은 반영”
더보기

한국당, 文대통령에 ‘민부론’·‘민평론’ 보내…靑 “합리적 정책은 반영”

뉴스1입력 2019-11-11 16:50수정 2019-11-11 17: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채택 가능한 정책은 한국당에게 답변 예정
김도읍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서울 청와대앞에서 강기정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에게 민부론, 민평론 책자를 전달하고 대화하고 있다.(김도읍 의원실 제공) 2019.11.11/뉴스1 © News1

자유한국당은 11일 당의 경제 정책 대안을 담은 ‘민부론’과 외교안보 정책 대안인 ‘민평론’ 책자를 청와대에 전달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은 이날 오후 3시 30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김도읍 한국당 대표비서실장으로부터 민부론과 민평론을 전달받았다.

앞서 전날 청와대 관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와의 만찬 회동에서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문 대통령에게 정책 전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한국당이 제시한 민부론과 민평론을 잘 검토해 국정에 반영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며 “두 책을 보내달라”고 했다고 한다.

주요기사

강 수석은 책을 받으며 “합리적이고 건강한 야당의 정책은 검토해서 정부 정책에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강 수석은 민부론과 민평론을 문 대통령에게 전달·보고하고 내용 검토 이후 채택이 가능한 정책에 대해서는 한국당에도 답변할 예정이라고 청와대는 밝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