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플래시’ 신동엽 불만 토로 “女출연자 왜 비키니 안 입나”
더보기

‘스플래시’ 신동엽 불만 토로 “女출연자 왜 비키니 안 입나”

동아일보입력 2013-08-21 15:57수정 2013-08-21 16: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 MBC 제공)

개그맨 신동엽이 불만을 토로했다.

21일 경기도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 진행된 새 예능프로그램 '스타 다이빙쇼 스플래시' 제작발표회에서 MC 신동엽은 '스플래시'의 아쉬운 점을 지적했다.

신동엽은 "우리 프로그램의 한 가지 아쉬운 점은 비키니 수영복이 아니라 원피스 수영복을 입는다는 점"이라며 "외국은 비키니를 입는다. 시청자의 볼 권리를 침해하는 것 같아서 아쉽다"고 장난스럽게 불만을 표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대해 프로그램의 연출을 맡은 신정수PD는 "과거 아이돌을 대상으로 수영장에서 진행하는 비슷한 포맷을 제작한 적이 있는데, 개인적으로는 선정적이라는 느낌이 너무 많았다"면서 "하지만 이 프로그램은 전혀 그런 모습이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이어 "우리들의 원칙은 노력하는 과정을 보여주자는 것"이라며 "해외에서도 사실은 원피스 수영복이 많고, 다이빙을 하다보면 비키니는 쉽게 벗겨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신동엽은 또한 "김연아 씨가 스케이팅하는 모습을 직접 봤을 때와 방송에서 볼 때 편차가 커서 소스라치게 놀란 적이 있다. 다이빙은 더 편차가 크다. 첫 다이빙 하는 모습을 봤는데 경악스러웠다. '어떻게 이럴 수가 있지?' 싶었다"면서 "'맨친'이 리틀 야구단 느낌이라면 '스플래시'는 메이저 리그 류현진 선수 경기 느낌을 받을 것"이라고 프로그램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스타 다이빙쇼 스플래시'는 높은 다이빙대 위에서 자신의 한계를 극복해내는 출연자들의 모습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짜릿한 스릴과 감동을 전달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신동엽과 전현무가 MC를 맡았으며, 배우 홍여진, 이훈, 임호, 조은숙, 최수린, 양동근, 김영호, 오승현, 박재민, 클라라, 가수 아이비, 슈퍼주니어 강인, 샤이니 민호, 씨스타 소유, NS 윤지, B1A4 공찬, EX-O 타오, M.I.B 오직, 레이디스 코드 권리세, 개그맨 이봉원, 샘 해밍턴, 방송인 홍석천, 김새롬, UFC 챔피언 김동현, 전 체조선수 여홍철 등 25명이 다이빙에 도전한다.

23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