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당, 지소미아 종료 유예에 “국민의 승리…黃단식은 계속”
더보기

한국당, 지소미아 종료 유예에 “국민의 승리…黃단식은 계속”

뉴스1입력 2019-11-22 18:53수정 2019-11-22 18:5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명연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뉴스1 © News1

김명연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은 22일 정부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유예한 것에 대해 “국가 안보를 걱정한 국민의 승리”라고 말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이날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열린 의원 긴급간담회 중 브리핑을 통해 “대한민국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파국으로 몰아넣을 뻔한 지소미아 파기가 철회돼 다행”이라며 “한일 양국의 노력을 통해 지소미아는 안정적으로 지속돼야 한다”고 밝혔다.

김 수석대변인은 “우리 당 황교안 대표는 지소미아 파기 철회를 요구하는 단식을 이어 왔다. 이제 산 하나를 넘어섰다”며 “이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골자로 한 선거법 저지를 위해 단식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