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사만 나면 실검 1위…가족에 미안” 성현아 심경 고백
더보기

“기사만 나면 실검 1위…가족에 미안” 성현아 심경 고백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09-09 17:27수정 2019-09-09 17: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무엇이든 물어보살

배우 성현아(44)가 기사에 악플이 달리는 것에 대한 심경을 고백한다.

성현아는 9일 방송하는 KBS Joy 예능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방송인 이수근·서장훈의 조언을 듣는다.

제작진에 따르면 녹화 당일 성현아는 악플로 인한 고충을 털어놨다. 성현아는 기사만 났다 하면 실검 1위를 찍으며 수많은 악플이 달린다고 설명했다.

성현아의 고민을 들은 서장훈은 “초월을 해야 돼”라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성현아가 힘든 시간을 겪은 만큼 더욱 단단해지기를 바랐다.

주요기사

성현아는 악플에 가족이 언급되는 것이 미안하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자 이수근은 “난 내 기사 뜨면 안 본다니까”라며 무대응도 한 가지 해결책임을 조언했다.

서장훈은 공백을 깨고 다시 대중 앞에 선 성현아를 응원했다.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