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위 1% 글래머’ 하나경 미니홈피 들어가 보니…

동아닷컴 입력 2012-10-12 09:57수정 2012-10-12 09: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하나경 미니홈피
영화 ‘전망좋은집’에서 개그우먼 곽현화와 함께 전라 노출 연기에 도전한 하나경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하나경은 국내에서는 극히 드문 F컵 가슴과 볼륨감으로 ‘한국의 제니퍼 로페즈’라 불리는 신인 여배우. 2009년 월드미스유니버시티 출신인 하나경은 ‘전망 좋은 집’에서 순전히 즐기기 위해 남자 고객들과 은밀한 만남을 갖는 적극적인 여성 ‘아라’ 역을 맡았다.

하나경은 2010 남아공월드컵 당시 ‘월드컵 응원녀’로 주목을 받으며 케이블 채널의 섭외 1순위가 됐으며,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 ‘출연해 성형외과 의사들로부터 ‘대한민국 상위 1% 몸매’라는 호평을 받기도 했다.

현재 하나경의 미니홈피에는 ‘월컴 투 가오리’출연 당시 촬영장 사진이 대거 공개돼 있다.

관련기사
셀카속 하나경은 ‘F컵녀’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비키니, 핫팬츠 차림으로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고 있다.

한편 곽현화와 하나경의 전라 노출 연기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영화 ‘전망좋은집’은 오는 25일 개봉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