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디지털 금융 빅뱅 ‘협쟁의 시대’로 공유하기

은행을 중심으로 한 전통 금융사와 신흥 경쟁자인 빅테크, 핀테크(금융 기술기업)들이 때로는 협력하고, 때로는 경쟁하는 ‘협쟁(Co-opetition·협력과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를 통해 영역 간 경계가 없어지는 빅블러(Big Blur) 시대를 선점하겠다는 것이다.

기사6
“뱅킹서비스만 디지털… 은행 업무환경 20년전 수준”
“주식 소수점 매매 언제 할수있나요”… 규제에 발목잡힌 금융혁신
은행들 “21세기 원유, 빅데이터 확보”… 非금융 기업과 합종연횡
고객과 실시간 대화하는 AI은행원… “고령층 디지털 소외 줄일 것”
칸막이 사라진 금융, ‘디지털 협쟁’의 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