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김명수 대법원장 파문 공유하기

기사88
‘김명수 코드인사’ 따지자… 대법측 “답변 곤란”만 되풀이
천대엽, ‘사법남용’ 재판부 6년 유임에 “이례적 인사 맞다”
국민의힘 “김명수 사퇴하라” 대법원 앞 격렬 시위…몸싸움도
주호영, 대법원 찾아 “역사의 죄인 김명수 사퇴하라” 촉구
주호영 “김명수 백서, 빠르면 5월 완성…역사의 죄인으로 기록”
임성근 전 부장판사 탄핵심판 본격 시작…이번주 첫 재판
‘임성근 탄핵심판’ 주심 안바뀐다…헌재, 기피신청 기각
임기만료 법관도 탄핵 ‘임성근 방지법’ …헌재 “견해 대립 있을 수 있다”
김명수 “재판독립 노력” 사퇴론 일축… 거짓해명 세번째 사과
김명수 “제 불찰로 실망줘 다시 사과”…사퇴설은 일축
법원장들 만나는 김명수…‘임성근 탄핵 논란’ 입장 낼까
유영민, ‘신현수 파동’에 “법무-검찰 피로도 이어 또…송구하다”
임성근 판사, 탄핵 심판서 이석태 재판관 기피 신청
헌정사상 첫 법관 탄핵심판 이번주 돌입…최대 쟁점은
홍준표 “이런 X판에 침묵하는 판검사들…그건 중립이 아니라 악의 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