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홉 번 찌고 말린 ‘구증구포’ 흑삼 통째로 담아
더보기

아홉 번 찌고 말린 ‘구증구포’ 흑삼 통째로 담아

정상연 기자 입력 2019-08-21 03:00수정 2019-08-2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CJ제일제당

흑삼은 아홉 번 찌고 아홉 번 말리는 구증구포의 과정을 거치면서 진세노사이드 성분이 크게 증가하는데, 흑삼지천보 진은 이렇게 증가한 진세노사이드의 흡수율을 더욱 더 높이기 위해 흑삼을 미세하게 분말화해 넣고 흑삼농축액까지 더했다. 여기에 4년에 한 번 열리는 귀한 인삼열매를 사용한 진생베리농축액까지 추가해 인삼의 기운을 뿌리부터 열매까지 고스란히 맛볼 수 있다.

구증구포의 방식으로 정성껏 만든 흑삼에 인삼열매까지 넣은 흑삼지천보 진은 일물전체식(一物全體食)으로 만들어 흑삼의 기운을 통째로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일물전체식이란 원재료를 뿌리부터 열매, 껍질까지 버리는 것 없이 재료의 영양소를 통째로 섭취하는 방식으로 건강에 관심이 높은 이들이 추구하는 최근의 트렌드이다.


또 한뿌리 흑삼지천보 진은 조선시대 왕실의 보양식인 인삼속미음(人蔘粟米飮)을 현대적으로 재탄생시킨 제품으로, 흑삼을 통째로 넣은 것은 물론 쌀페이스트와 귀리추출농축액을 넣어 더욱 진하게 영양의 조화를 이뤘다. 여기에 영양 흡수를 돕기 위한 산사열매·대추·생강 농축액, 에너지보충을 위한 영지버섯·당귀·두충까지 넣었다.

주요기사

특히 옛 고서를 토대로 아카시아벌꿀과 감초추출물, 배농축액을 더해 건강한 단맛과 인삼 본연의 쌉쌀한 맛의 조화가 일품이다. 원료 수삼 역시 양질의 국산 수삼만을 엄선한 뒤 324종의 잔류농약 검사와 미생물 검사, 중금속 검사 등 까다로운 검사를 통과한 수삼만을 사용했다.

한뿌리 흑삼지천보 진은 귀한 원료를 통째로 담아 귀하게 만든 만큼 소중한 가족, 지인을 위한 품격 있는 감사선물로 제격이다. 추석을 맞아 3세트(90포) 구매 시 1세트(30포)를 무료로 추가 증정하고 있으며, 23일까지 ‘한 세트 더’ 선착순 이벤트도 진행한다.

CJ제일제당의 설 선물세트 상담 및 구입은 건강케어센터를 통한 전화주문으로만 가능하다. 대량구매 시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정상연 기자 j301301@donga.com
#건강#일상생활#cj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