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2020 문화계 천기누설 공유하기

기사7
‘천만 감독’ 대작 홍수 속 양극화 그늘 짙어질까
미술과 역사의 대화… 여성 미술가들 약진
모든 ‘나’를 위하여… 다품종 소량출간 시대
K웹툰의 거침없는 하이킥 “지재권 챙겨라”
무대와 객석의 경계 허물고 젠더-세대-계층 장벽을 넘어
그를 주목하라, 파격의 지휘자 쿠렌치스
대세보다 취향 중심 시장 변화… 뉴트로 경향 당분간 지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