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주상복합 다시 꿈틀

Posted April. 11, 2005 23:05,   

日本語

서울 노른자위 땅에 분양되는 주상복합아파트가 늘면서 한동안 주춤했던 청약 열기가 되살아날 조짐을 보이고 있다. 11일 GS건설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에 짓는 여의도 자이 1순위자 청약에 3000여 명이 몰렸다. 여의도 자이는 4779평형 580가구 중 250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14일 당첨자 추첨을 거쳐 1921일 계약.



박영대 sannae@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