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한나라경선과열합동유세잠정중단

Posted July. 24, 2007 03:02,   

ENGLISH

한나라당은 22일 제주에서 시작된 대선후보 경선 지방합동유세가 심각한 과열 조짐을 보임에 따라 광주 합동연설회(24일) 등 나머지 12차례 연설회 일정을 잠정 중단키로 했다

한나라당 경선관리위원회(위원장 박관용)의 최구식 대변인은 23일 전체회의 후 이같이 밝히고 제주연설회에서 나타난 것처럼 캠프 간 과열경쟁이 심각한 상황이라는 데 선관위원들이 인식을 같이했다고 말했다.

제주연설회장에서는 이명박 전 서울시장과 박근혜 전 대표 지지자들이 자리다툼을 하면서 거친 몸싸움이 벌어졌고, 이 전 시장 연설 도중 심한 야유가 쏟아져 물의를 빚었다.

최 대변인은 후보 캠프들이 연설회장에서 소란과 불상사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는 서약서를 당에 제출하게 하겠다며 지금 상황은 연기로 보면 된다. 금명간에 해결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제주연설회에는 (선거)프로가 많이 동원됐고, 연설회장 밖에 있던 지지자들이 이미 입장한 사람들의 비표를 이용해 몰래 들어온 사실도 적발됐다며 또한 앞으로는 연설회장에 플래카드나 막대봉 등 모든 휴대품의 반입을 금지할 것이라고 했다.



이종훈 taylor55@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