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상황 파악 분주

Posted June. 08, 2006 03:01,   

ENGLISH

7일 나이지리아에서 대우건설과 한국가스공사 직원 5명이 납치되자 해당 업체들은 비상대책반을 가동하고 무장 괴한들의 신분 파악 등에 나섰다. 서울 중구 남대문로5가 대우건설 본사 사무실에서 직원들이 분주히 전화를 하며 상황 파악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