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당선작
2002
2001
2000
1999
1998







알레르기 알레고리


 심사평/이윤택(극작가·연출가)

 예년에 비해 다양한 작품성향들이 펼쳐졌다.1차 심사를 거친 7편의  작품들은 모두 달랐고 나름대로 독창적 세계를 드러내고 있었다.이제 우 리의 희곡문법도 바뀌기 시작하는구나!하는 흥분과 기대.평자를 긴장시키 고 한편의 선택을 고민하게 했음을 미리 밝힌다.

 「희망」「당동만 귀신이야기」「죽음」「낚시론」「빠알갛고 동그란 모자」  모두 공연 가능한 가작들이다.

 결국 분단분제를 블랙유머로 뒤집어 버린 「공후인」과 산업화문제를 치 밀한 계산으로 알레고리화한 「알레르기 알레고리」 두편이 최종대상으로  남았다.두편 다 우리 극문학의 상투적 엄숙주의와 개인사적 요설성을 극 복했다는 점,인간과 세계에 대한 객관적 통찰의 구조로 형상화해냈다는  점,구체성 있는 문체를 확보하고 있다는 점 등에서 우열을 가릴 수 없 었다.「알레르기 알레고리」를 당선작으로 미는 것은 좀 더 안정된 역량 을 선택하는 평자의 생리로 이해되었으면 한다.
Copyright 1998 동아 닷 컴

 

Copyright 2002 donga.com. E-mail.sinchoon@donga.com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