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당선작
2018
2017
2016
2015
2014
2013
2012
2011
2010
2009
2008
2007
2006
2005
2004
2003
2002
2001
2000
1999
1998






날,세우다 
- 정지윤

 

동대문 원단상가 등이 굽은 노인 하나

햇살의 모퉁이에 쪼그리고 앉아서

숫돌에 무뎌진 가위를 정성껏 갈고 있다

 

지난밤 팔지 못한 상자들 틈새에서

쓱쓱쓱 시퍼렇게 날이 서는 쇳소리

겨냥한 날의 반사가 주름진 눈을 찌른다

 

사방에서 날아오는 눈초리를 자르고

무뎌진 시간들을 자르는 가위의 날

노인의 빠진 앞니가 조금씩 닳아간다

 

늘어진 얼굴에서 힘차게 외쳐대는

어허라 가위야, 골목이 팽팽해지고

칼칼한 쇳소리들이 아침을 자른다


 

Copyright 2002 donga.com. E-mail.sinchoon@donga.com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