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장윤정, 무대 중 몰카 피해 고백 “치마 밑으로 휴대전화 넣어 촬영”

입력 2022-05-21 23:52업데이트 2022-05-21 23:5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장윤정이 공연 중 불법 촬영을 당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22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장윤정이 무대에서 겪었던 황당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장윤정은 “어떤 사람이 치마 밑으로 휴대폰을 넣어 몰래 촬영을 했다”라면서 길거리 트로트 버스킹을 앞둔 후배 가수들에 돌발 상황에 잘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무대 위로 갑자기 돌이나 과일이 날아 들기도 했다”는 장윤정의 말에 평소 웃음을 잃지 않는 ‘미소 트롯돌’ 이찬원도 갑자기 표정이 굳어지며 ”취객에게 맞은 적이 있다“고 털어 놓았다.

그런 가운데 장윤정은 공사장 지게 차 위에서 노래를 불렀던 적도 있다는 아찔한 경험담도 밝혔다.

한편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