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성재기 마포대교서 투신 “부끄러운 짓, 죄송합니다”글 남겨...

입력 2013-07-26 16:35업데이트 2013-07-27 13:0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성재기 남성연대 상임대표가 26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서울 마포대교에서 한강에 뛰어드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오후 성재기는 “정말 부끄러운 짓입니다. 죄송합니다. 평생 반성하겠습니다”란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성재기로 추측되는 한 남성이 다리 난간을 잡고 있던 손을 놓은 채 빠지기 직전의 장면을 담고 있다.

앞서 성 대표는 지난 25일 남성연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남성연대 부채 해결을 위해 1억원만 빌려달라. 한강에서 뛰어내리겠다”는 글을 게재해 비난을 받았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