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유인태 “김종인 민주당 합류하면, 명성이나 삶에 누가 될 것”

입력 2022-01-13 09:46업데이트 2022-01-13 10:1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동아일보DB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동아일보DB
여권 원로인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이 13일 국민의힘 김종인 전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의 더불어민주당 합류 가능성에 대해 “거기서 해촉 비슷하게 수모를 당했다고 이쪽을 (지원)한다면 그 양반의 명성이나 삶에 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 전 사무총장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에서 김 전 위원장이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좋게 얘기했다는 민주당 박용진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의 주장과 관련해 이렇게 말했다.

유 전 사무총장은 “(선거 지원을) 한다고 하면, 복귀는 아니더라도 윤석열 후보에게 간접 조언을 한다고 생각하면 몰라도 그거(민주당 합류)는 하지 않으실 것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한편, 전날 김 전 위원장을 만난 박 위원장은 KBS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서 “국민의힘으로 가신다고 해서 ‘저 아수라장에서 오히려 험한 꼴을 당하시는 게 아닐까’ 걱정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그렇게 돼서 위로 차 갔다”고 설명했다.

박 위원장은 “선거 과정에서 이재명 후보에 대한 간접 지원, 조언 이런 것들을 부탁드렸다”며 “그걸 민주당이 계속해서 노력해야 할 측면”이라고 말했다.

지원 요청에 대한 김 전 위원장의 반응에 대해 “(간접 지원을 하겠다는) 그 부분에 대해 딱 떨어지게 무슨 말씀을 하신 것은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이 국민의힘 쪽으로 중도의 힘이라든지 지지의 힘이 뭉치지 않도록 하는 것, 그리고 이재명 후보에 대한 지지와 우호적 분위기를 만들어내는 과정에 김 전 위원장에 대한 민주당의 여러 가지 역할들이 있을 거라고 본다”고 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