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북한 “어제 새로 개발한 반항공미사일 시험발사”

입력 2021-10-01 06:15업데이트 2021-10-01 09:4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경기 파주 오두산통일전망대에서 바라본 북한 기정동 마을에 인공기가 휘날리고 있다. 2021.9.26/뉴스1 © News1
북한이 신형 ‘반항공미사일’을 시험 발사했다고 1일 밝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오전 “국방과학원이 새로 개발한 반항공미사일의 종합적 전투성능과 함께 발사대, 탐지기, 전투종합지휘차의 운용실용성을 확증하는 데 목적을 두고 전날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 자리에는 당 정치국 상무위원인 박정천 비서가 국방과학 연구 부문의 지도 간부들과 함께 참관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참석하지 않았다.

국방과학원은 “쌍타조종기술과 2중 임풀스 비행발동기를 비롯한 중요한 새 기술 도입으로 미사일 조종체계의 속응성과 유도정확도, 공중목표 소멸거리를 대폭 늘린 신형 미사일의 전투적 성능이 검증됐다”고 평했다. 또 “이는 전망적인 각이한 반항공미사일체계 연구개발에서 대단히 실용적 의의를 가지는 시험”이라고 덧붙였다.

북한의 미사일 시험발사는 올해만 7번째다. 앞서 지난달 28일에도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를 진행한 바 있다. 이를 포함해 북한은 지난달에만 무려 4차례나 미사일을 발사했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